서브비쥬얼

 Home 연구원소식 보도자료

보도자료

작성일 : 18-02-06 11:25
게시판 view 페이지
[보도자료] <광전 리더스 인포> 제83호 :5ㆍ18기록물(Archives)의 통합 관리 방안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673
첨부파일 [보도자료] 리더스인포83호.hwp (26.0K) [12] DATE : 2018-02-06 11:25:49
2020518민주화운동 40주년 대비, 518기록물 통합 아카이브 체제를 구축해야
<광전리더스 Info> 83“ 518기록물(Archives)의 통합 관리방안
 
18일 광주전남연구원(원장 박성수) 김만호 연구위원은 <광전리더스 Info> “518기록물(Archives)의 통합 관리방안에서 2020518민주화운동 40주년을 대비하여 518기록물에 대한 통합 아카이브 체제를 구축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연구위원에 따르면, 현재 518기록물의 관리에는 몇 가지 한계가 있다. 첫째, 518기록물이 518민주화운동기록관, ()518기념재단, 전남대학교 518연구소에 흩어져 있다. 둘째, 기관별로 기록물에 대한 정리 및 분류체계가 통일되어 있지 않다. 셋째, 그동안 온라인 아카이브 시스템 구축 및 정보 제공에 적극적이지 못했다. 마지막이자, 가장 근본적인 문제는 2011518기록물이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으로 등재되었음에도 불구하고, 518기록물에 대한 전수조사가 제대로 이루어진 적이 없다는 점이다.
김 연구위원은 이상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518기록물에 대한 전수조사를 통해 518기록물의 현황을 제대로 파악한 이후 이를 통합관리 하자고 주장했다. 통합 관리가 가능해 진다면, 기록물에 대한 정리 및 분류체계가 일원화 될 것이고, 이를 기반으로 관련 기록물의 DB화가 가능해지며, 수준 높은 통합 온라인 아카이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518기록물에 대한 통합 관리는, ‘민주인권평화의 도시라는 광주광역시의 정체성 확립 및 세계기록유산 보유 도시 이미지 제고라는 점에서 크게 기대된다. 또한 518에 대한 역사적 가치를 체계적으로 후대에 전승할 수 있으며, 온라인 아카이브 서비스 제공을 통해 진실 왜곡 및 폄훼에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다. 또한 아직까지 공개되지 않은 새로운 518기록물을 확보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 할 수 있다는 점에서 통합 관리가 필요하다.
518기록물 관련 조례는, 광주광역시 518민주화운동 기념사업 기본 조례광주광역시 518민주화운동기록관 관리 운영 조례등을 들 수 있다. 김 연구위원은 두 조례를 검토하여, 518기록물의 통합 관리를 위해서는 현재 518기념사업위원회에 기록물관련 위원을 포함시키는 방안, 518민주화운동 기념사업 기본계획의 시행계획 수립시 기록물 관련 기관들의 세부적인 계획을 세우도록 하는 방안, 518민주화운동기록관 자문위원회에 더 많은 권한을 부여하여 기록물 관리에 대한 의견을 적극 수렴하는 방안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518기록물 통합 관리 및 서비스 방안에 대해 김 연구위원은, “518기록물을 보유한 세 단체의 역할 분담을 분명히 하여 사업 중복 등의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 518민주화운동기록관은 기록물에 집중하여 이를 활용한 전시나 교육을 해야한다. ()518기념재단은 기념사업에 집중하되 기록물을 통한 진실규명 및 왜곡에 대처해야 하며, 전남대학교 518연구소는 기록물을 통한 다양한 연구에 집중할 필요가 있다고 보았다.
김만호 연구위원은 518민주화운동 기록관을 기록물 통합 관리에 최적의 장소로 보았다. 물론 이를 위해서는 기록연구사나 학예연구사 등 유사 기관의 적정 인력과 비교하여 충분한 연구 인력이 충원되어야 할 것이라고 했다.
김 연구위원은 2020518민주화운동 40주년을 목표로 통합 아카이브 체제를 구축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를 위해 518기록물을 보유한 세 기관이 충분한 대화를 통해 서로 양보하고 협조하여 이 문제를 풀어가야 할 것이라고 보았다. 또한 기관별 기록물 담당자들이 중심이 되는 실무형 논의구조를 함께 모색해야할 것이라고 했다. 마지막으로,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부산민주항쟁기념사업회, 국사편찬위원회 한국역사종합정보센터 등의 사례를 참고하여 518기록물에 최적화된 통합 온라인 아카이브 서비스를 구축하여 시민들에게 제공하자고 제안했다.